헬스장을 다니며 꾸준히 몸을 관리해온 저와 달리, 제 아내는 운동을 좋아하는 편은 아니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결혼 후, 아내와 함께 식사 후 산책을 하거나 자전거를 타는 등 생활 속에서 더 많이 움직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죠. 소소하고 부담스럽지 않은 신체 활동으로 시작하여 운동하는 좋은 습관을 들이기 위해 꾸준히 실천하고 있습니다. 청소기를 돌리거나 맨손 체조를 하는 등 집안에서도 얼마든지 신체 활동량을 늘릴 수 있어요. 소소하고 부담스럽지 않은 신체 활동은 ‘습관’이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같은 신체 활동이 암예방에도 도움이 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국가암정보센터에 따르면, 적극적인 암예방을 위해서는 일주일에 5일 이상 최소 30분씩 땀 흘리는 운동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신체 활동은 그 강도에 따라 다시 ‘저강도’, ‘중강도’, ‘고강도’로 나뉘는데요. 암예방을 위해서는 손빨래나 세차, 자전거타기, 배드민턴, 야구 등의 중강도 이상의 신체활동이 도움이 됩니다. ‘고강도’ 운동에 해당하는 수영, 조깅, 웨이트 트레이닝 등을 꾸준히 실천한다면 건강 관리와 암예방에 더할 나위 없을 것입니다.

주 5일 하루 30분 이상 운동하기 쉽지 않다는 사실, 저도 잘 압니다. 바쁜 생활 속에서 건강 관리하기가 여간 쉽지 않죠. 여러분도 저와 제 아내처럼 작은 움직임을 꾸준히 실천해보는 것은 어떠세요? 출퇴근 시 한 정거장 먼저 내려서 걷거나,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등 일상 생활 속 작은 ‘틈’을 내어보세요. 점심 시간, 동료들과 함께 산책을 해도 좋고, 찌뿌듯한 몸을 위해 짬짬이 스트레칭도 실천하는 겁니다. 습관을 기르기 위한 ‘운동 친구’를 만드는 방법도 추천합니다. 일상 속 작은 습관, 그게 바로 암예방의 길이니까요!

헬스장을 다니며 꾸준히 몸을 관리해온 저와 달리, 제 아내는 운동을 좋아하는 편은 아니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결혼 후, 아내와 함께 식사 후 산책을 하거나 자전거를 타는 등 생활 속에서 더 많이 움직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죠. 소소하고 부담스럽지 않은 신체 활동으로 시작하여 운동하는 좋은 습관을 들이기 위해 꾸준히 실천하고 있습니다. 청소기를 돌리거나 맨손 체조를 하는 등 집안에서도 얼마든지 신체 활동량을 늘릴 수 있어요. 소소하고 부담스럽지 않은 신체 활동은 ‘습관’이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같은 신체 활동이 암예방에도 도움이 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국가암정보센터에 따르면, 적극적인 암예방을 위해서는 일주일에 5일 이상 최소 30분씩 땀 흘리는 운동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신체 활동은 그 강도에 따라 다시 ‘저강도’, ‘중강도’, ‘고강도’로 나뉘는데요. 암예방을 위해서는 손빨래나 세차, 자전거타기, 배드민턴, 야구 등의 중강도 이상의 신체활동이 도움이 됩니다. ‘고강도’ 운동에 해당하는 수영, 조깅, 웨이트 트레이닝 등을 꾸준히 실천한다면 건강 관리와 암예방에 더할 나위 없을 것입니다.

주 5일 하루 30분 이상 운동하기 쉽지 않다는 사실, 저도 잘 압니다. 바쁜 생활 속에서 건강 관리하기가 여간 쉽지 않죠. 여러분도 저와 제 아내처럼 작은 움직임을 꾸준히 실천해보는 것은 어떠세요? 출퇴근 시 한 정거장 먼저 내려서 걷거나,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등 일상 생활 속 작은 ‘틈’을 내어보세요. 점심 시간, 동료들과 함께 산책을 해도 좋고, 찌뿌듯한 몸을 위해 짬짬이 스트레칭도 실천하는 겁니다. 습관을 기르기 위한 ‘운동 친구’를 만드는 방법도 추천합니다. 일상 속 작은 습관, 그게 바로 암예방의 길이니까요!

*포토 카드를 클릭하여 다운로드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2018 보건복지부. All Rights Reserved.

Copyright © 2017, 2018 보건복지부. All Rights Reserved.